걸어가는꿈2009. 3. 23. 21:16



오늘 서라벌중학교로 일제고사 반대 청소년 행동을 홍보하고 '오답선언' 서명을 받으러 갔었습니다.

청소년모임 Say No에서  매일 같이 하교길에 2~3팀 씩이 뛰고 있지요 ^^


(서명을 받고 뱃지, 전단지 등을 나눠주는 가판대... 들고 다니기 은근히 힘들어요 ㅠㅠ)



그런데 오늘 서라벌중학교 정문 앞에서 한~창 학생들의 뜨거운 호응 ("진단평가 반대? 우와 이거 꼭 해야 돼요!") 속에 열심히 홍보를 하고 있었는데...


한 20분 25분 했으려나? 웬 교사 한 분이 매를 들고 나오더군요 ...

그리고 서명을 하고 있던 학생들에게 "야 너희 뭐해? 하지 마!"라고 소리를 질렀습니다.

한 학생이 꿋꿋하게(혹은 아직 분위기 파악을 못하시고--?:;) 계속 서명을 쓰고 있자,

매를 들어서 그 학생 허벅지를 때리더군요 -_-!!!

(경악)

 그래서 그 말도 안 되는 폭력에 화가 나서 그 교사와 학생 사이를 막아서고 지금 뭐하시는 거냐고 따졌습니다.
왜 학생이 자기 의사로 서명을 하고 있는데 폭력을 휘두르시냐고...
(그 사이에 그 학생분은 무사히(?) 그 자리를 벗어나셨습니다)


그랬더니 그 교사는 학교 앞에서 뭐하는 거냐고 그만 하고 치우라고 되레 화를 내더라구요.
해서, 학교 안에 들어간 것도 아니고 학교 밖에서 나눠주고 서명 받고 있는 건데 무슨 권한으로 치우라고 하는 거냐고 되받아치니까...
"이 학생들은 우리 학생들이에요." 라는 말을 하더군요.
"아무리 이 학교 학생들이어도 학교 밖으로 나와서 서명을 하고 있고 자기 의사에 따라 읽어보고 하는 건데 왜 막으시죠?"
라고 다시 반박했지만, 그래도 "여하간 그만 하고 가시라구요" 이런 말만 하는 -_-...


그러는 중에도 학생들은 계속 가방을 매고 삼삼오오 나오고 있었기에, 저는 충실하게 전단지를 계속 나눠주려 했습니다.

그러자 그 교사가

"야 니들 이쪽으로 오지 마! 그거 받지마! 받으면 맞는다?"

라고 크게 소리를 계속 지르더라구요. 매를 들어서 지나가는 학생들을 위압적으로 가리키면서...

서라벌중 정문 앞은 완전 싸한 분위기가 되었고, 학생들은 모두 주눅이 들어서 조심조심, 서명은커녕 전단지도 무서워서 못 받으면서 집에 가게 되었습니다.

학교 앞에서 학생들에게 폭력을 가하겠다고 큰 소리로 협박하는 교사, 이게 교사 자격이 있는 건지 허허.


뭐 그래서 서라벌중학교 앞에서 일제고사 반대 홍보 활동은 대충 정리하게 됐습니다.
학생들이 전단지도 무서워서 못 받는 상황에서 홍보를 더이상 하는 게 의미가 없을 거 같아서-
"우리가 학교 앞을 떠나야 하는 게 아니라 학생들 폭행하겠다고 협박하는 선생님이 학교를 떠나셔야 할 거 같네요?" 그렇게 큰 소리로 투덜거리면서 가판대를 아쉬운 마음 속에 접었습ㄴ다.

(아, 물론 그대로 떠나기엔 자존심이 허락을 안 하기도 하고 서명 받은 것도 저조하고 해서, 그 교사한테는 그대로 가는 것처럼 이야기하고 좀 멀찍이 큰길가 버스 정류장에 다시 깔고 했죠 ㅋㅋ -ㅂ-)



정문 앞에서 가판대를 대충 정리할 때, 그 교사가
"내가 학부모들한테 서명을 받으면 말을 안 해요. 하지만 학생들은 아직 미성년자고 미성숙하고 가치관도 제대로 형성 안 되어 있는데 서명 받고 그러면 안 되지."라고 하길래
"나이가 적건 미성년자건 청소년들도 다 자기 생각이 있고 느낌이 있고 감정이 있죠-. 그게 보기에 미성숙해 보이건 어떻건 그걸 존중해줘야죠." 라고 이야기를 했는데-
그 교사는 고개만 완강하게 절레절레 내젓더군요.
한쪽 손에는 여전히 매를 든 채로...


네 선생님은 그렇게 성숙하셔서 학생들을 폭력으로 위협하셔서 자기 뜻을 관철시키시는군요 ㅋㅋ 젠장

그 선생님 성함을 2번 물어봤는데 계속 "당신들에게 알려줄 이름은 없어요."라는 식으로 이름을 알려주는 것도 거부하더군요.

그래서 다른 학생들에게 정리하고 나오면서 물어봤는데 대충 인상착의를 듣더니 "**구 선생님인 것 같다"라고 했어요. 하지만 확실히 그 선생님이라고 확답을 들은 게 아니라서 실명 공개는 못하겠네요. 혹시라도 다른 선생님이면 억울할 거 아니에요?


여하간 서라벌중학교 앞에서 완전 폭력 교사에 협박 교사를 만나고,
정말 교단을 떠나거나 아니면 최소한 경징계라도 받아야 할 교사는
일제고사 때 선택권을 준 교사가 아니라,
길거리에서 학생에게 매를 휘두르고, 학생들을 때리겠다고 큰 소리로 협박하는 그런 교사가 아닌가 싶네요.



* 서라벌중학교로 항의전화 부탁드려요.

070-8280-4600
Posted by 공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인기 쩌는데 ㅋㅋㅋ

    2009.03.31 01:08 [ ADDR : EDIT/ DEL : REPLY ]
  3. 인기부럽네... ㅋㅋ
    나도 거들어볼까?

    2009.04.01 23:26 [ ADDR : EDIT/ DEL : REPLY ]
  4. 맘썰렁

    트랙백 타고 처음 왔어요. 댓글 답변 활동도 정말 만만치 않네요.
    그러니까 일제고사 반대 홍보 및 서명활동과 관련해서 제기하는 문제를 요약하면
    -미성년자에게 편향된 의견 강요하는 선동행위 말라
    -그걸 제재하는 체벌은 교육적 행동이다(왜냐하면 이건 교사가 교육상 필요해서 한 행동이니깐)
    이건가요?
    그러면
    -일제고사 보라고 강요하는 선동행위는? 이게 학교당국에서 하고 있는 거 아닌가?
    -의사표현행위를 못하게 하는 것이 교육적이라면, 학교에서 발표는 왜 시키고, 논술고사는 왜 보고, 토론수업은 왜 하나? 그냥 '객관적' 정보 주입만 계속 시키지. 그래놓고 꼭 우리나라 학생들은 외국학생들 만나서 토론해보면 딸린다는 둥, 그건 선진국 교육과 우리나라 교육의 차이를 보여주는 거라는 둥, 그렇게 열심히 공부해도 세계적인 학자는 없다는 둥 그딴 소리들 꼭 하지.
    공현 님! 이번 기회에 학생들도 많이 만나고 이야기도 많이 나누는 소중한 시간 많이 만드길 바래요. 무엇보다도 건강 유의하시구요. 홧팅입니다^0^

    2009.04.06 07:47 [ ADDR : EDIT/ DEL : REPLY ]
    • 맘썰렁

      물론 지금하는 논술고사나 토론수업이 잘 하고 있다는 뜻은 아니지만-

      2009.04.06 07:50 [ ADDR : EDIT/ DEL ]
    • 아; 답덧글이 늦어졌군요 -

      네 감사합니다 ^^;

      위에 말한 분들에겐 교사가 하는 건 '정당한 교육'이고 제가 하는 건 '편향된 선동'이니까요-;

      2009.04.06 11:56 신고 [ ADDR : EDIT/ DEL ]
  5. 나그네

    저기 이일이 몇년도에 언제쯤에 있었던일이죠??

    2009.05.20 20:41 [ ADDR : EDIT/ DEL : REPLY ]
    • 2008년 3월, 제가 포스팅한 날짜 바로 당일에 있던 일입니다 ^^;

      2009.05.21 03:42 신고 [ ADDR : EDIT/ DEL ]
  6. 개라벌

    아.
    저희 학교 얘기네요.
    저는 정문 앞에서 받지는 않고
    내려가다 길거리에서 받았던 기억이 나네요.
    이제 중 3이라 잘은 모르겠지만
    우리 학교 선생님이라는게 한심하고, 또 부끄럽습니다.

    2009.05.21 16:06 [ ADDR : EDIT/ DEL : REPLY ]
  7. 민주

    지금 우리나라에 민주주의가 사라지고있는것같음

    2009.05.21 17:51 [ ADDR : EDIT/ DEL : REPLY ]
  8. 주의

    저희중학교네요,
    **구 선생님이 저번에 다른반에 오셔서 말씀하시기를
    '어린놈들이 인권은 무슨인권이냐면 '고래고래 소리지르신적있습니다.
    때리려하시려했는데 저희들의눈이많았는지
    의식하시고서는 그냥 들어가라고하셨습니다.

    2009.05.21 17:53 [ ADDR : EDIT/ DEL : REPLY ]
  9. 아나비번까먹음

    비번막쳤는데 까막었어요 ㅠㅠㅋㅋ

    2009.05.22 13:26 [ ADDR : EDIT/ DEL : REPLY ]
  10. 하수구

    힌트입니다 ㅋㅋㅋ 하수구

    2009.05.22 15:52 [ ADDR : EDIT/ DEL : REPLY ]
  11. 비밀댓글입니다

    2009.05.22 15:53 [ ADDR : EDIT/ DEL : REPLY ]
    • 그 학생 분 말로는 그러긴 했는데 말이죠 ^^; 직접 확인한 게 아니라 인상착의와 행동을 설명하고 추측을 들은 거니까 확실하진 않겠네요.

      2009.05.22 20:14 신고 [ ADDR : EDIT/ DEL ]
  12. 나그네

    공현 님이 뭐가잘못하셨습니까 있는 사실을 그대로 저희들에게 말씀해주신것 아닙니까??

    2009.05.22 20:29 [ ADDR : EDIT/ DEL : REPLY ]
    • 슬픈 일인데, 현행법상 명예훼손은 "사실을 적시한 경우"에도 적용이 됩니다.
      "공익을 위해서" 한 경우에만 명예훼손이 유죄가 아니게 되지요.
      그러니까 사실 학교 측에서 고소하려면 고소할 수 있습니다.
      검찰이나 법원에서 어떻게 될지는 모를 일이지만요(뭐, 이 정도 사안이라면 '공익성'이 인정 받아서 유죄로 나올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만 ㅎㅎ)

      2009.05.22 20:33 신고 [ ADDR : EDIT/ DEL ]
  13. 비밀댓글입니다

    2009.05.22 20:39 [ ADDR : EDIT/ DEL : REPLY ]
    • taekyoon73@hanmail.net 이나
      emptyyoon@naver.com 뭐 둘 중 아무 이메일로나...^^;

      2009.05.22 20:58 신고 [ ADDR : EDIT/ DEL ]
  14. 나그네

    taekyoon73@hanmail.net 이곳으로 메일보냈습니다 메일로 답변좀 해주세요 부탁드립니다.

    2009.05.22 21:18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저희 학교 얘기라서 학교 자유게시판에 올렸더니 반응이ㄷㄷ 하수구글은 자진삭제하길 바랄 뿐.......

    2009.05.25 16:00 [ ADDR : EDIT/ DEL : REPLY ]
    • ;; 음.
      뭐 사실 어느 정도 반대플도 익숙합니다.
      사단법인에 대한 명예훼손 뭐 그런 걸로 고소를 당할 각오도 하고 하는 게 이런 운동이니까요.

      그래도 부끄러운 줄 아시면 하지 않으시겠죠?

      2009.05.22 20:15 신고 [ ADDR : EDIT/ DEL ]
  16. 푸레땅푸르크

    어나도 이학교다니는데 ㅋㅋ

    2009.05.25 18:13 [ ADDR : EDIT/ DEL : REPLY ]
  17. 개라벌

    당사자 선생님께서도
    보시고 할 말이 있으시다면
    그게 더 잘못된거죠.
    생활지도부장 선생님이신데;
    저희 학교 홈페이지에도 한 학생이 퍼왔는데
    글을 삭제하거나 그러시진 않으시리라 믿습니다.

    2009.05.25 22:41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왜 삭제를 하겠습니까? ^^; 적어도 자의에 의한 삭제는 없을 겁니다-
      뭐 덧글이 많이 달리면 일일히 답덧글 다는 건 좀 피곤하지만요;

      2009.05.26 11:26 [ ADDR : EDIT/ DEL ]
  18. 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

    김수구쌤인가4

    2009.05.27 22:54 [ ADDR : EDIT/ DEL : REPLY ]
  1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난 누군지 알것같다

    2009.06.19 19:24 [ ADDR : EDIT/ DEL : REPLY ]
  20. 감ㄴㅇ,ㅎㅁㄴ오,,,,,,,,,,,,,,,,,,,,,,

    김수구심구수김수구심수구김수구김김수수구구구구김수9김수구킴수구

    2009.07.11 21:34 [ ADDR : EDIT/ DEL : REPLY ]
  21. 난 나야

    ㅎㅎ 하수구는 단한명이자낰ㅋㅋ

    2009.07.27 12:40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