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가는꿈2009. 11. 29. 02:35

금영 Bump of chicken 노래


40094 アルエ
아루에
BUMP OF CHICKEN


08/08/1차

40285 カルマ ("TALES OF THE ABYSS"OST)
카르마
BUMP OF CHICKEN


06/10/1차

40595 K BUMP OF CHICKEN

07/03/1차

41001 天体観測 (ドラマ"天体観測")
텐타이칸소쿠 (드라마"천체관측")
BUMP OF CHICKEN

04/01/1차

41546 スノースマイル
스노우스마일
BUMP OF CHICKEN


04/01/1차

41655 sailing day("ONE PIECE"OST)
sailing day
BUMP OF CHICKEN

04/06/1차

42099 涙のふるさと
나미다노 후루사토
BUMP OF CHICKEN

07/04/1차

42147 ロストマン
로스트맨
BUMP OF CHICKEN


08/08/1차

42209 ハルジオン
하루지온
BUMP OF CHICKEN

07/08/1차

42223 オンリー ロンリー グローリー
온리 론리 글로리
BUMP OF CHICKEN


08/08/1차

42224 ラフ・メイカー
러프 메이커
BUMP OF CHICKEN

07/06/1차

42228 車輪の唄
샤린노 우타
BUMP OF CHICKEN


08/08/1차

42593 花の名 (映画"ALWAYS 続・三丁目の夕日")
하나노 나 (영화"올웨이즈 3번가의 석양 속편")
BUMP OF CHICKEN

07/12/1차






TJ미디어 질러넷 bump of chicken 노래


25926 ガラスのブルース
가라스노부루-스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2005-02-09

25723 ハルジオン
하루지온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2004-04-14

25855 オンリーロンリーグローリー
온리-론리-그로리-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2004-09-23

26259 涙のふるさと
나미다노후루사토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2006-12-13

26402 カルマ
카르마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밤프오브치킨
2007-04-11

26697 花の名
꽃의이름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밤프오브치킨
2008-01-09

26116 Supernova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2005-12-28

26902 メーデー
메이데이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밤프오브치킨
2009-04-22

26028 アルエ
아루에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 of Chicken 2005-09-28

25682 ラフ・メイカー
라후메이카-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ofChicken
BUMP OF CHICKEN
2004-01-21

25322 K BUMPOFCHICKEN
BUMP OF CHICKEN
2002-08-29

25461 スノースマイル
스노-스마이루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ofChicken
Bump of Chicken
2003-02-19

25504 sailingday
sailing day
작사 : 藤原基央     작곡 : 藤原基央
BumpofChicken
Bump of Chicken
2003-04-30

25138 天觀測
텐타이 칸소쿠
BumpofChicken
Bump of Chicken
2002-04-16







태진이 몇 곡 더 많을 줄 알았는데 의외로 1곡 차이밖에 안 난다.


로스트맨이랑 샤링노우따는 금영에만 있다.
 
메이데이, 슈퍼노바, 갸라스노부르스 등은 태진에만 있다.
Posted by 공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우와 공현 애정할거야. 무적의 범덕후씨.ㅋㅋㅋㅋ

    2009.11.29 10:30 [ ADDR : EDIT/ DEL : REPLY ]
  2. 뼛속 깊이 흐르는 관악의 피.
    그나저나 오늘 반가웠심미다.

    2009.11.30 23:3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