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가는꿈2009. 11. 19. 18:45



[참세상] 인터넷서점 알라딘을 고발한다!


사실 알라딘 TTB를 달기 시작한 것은, 내가 블로그로 푼돈 좀 벌어볼까 하는 생각도 있긴 했지만, '머리에 피도 안마른 것들 인권을 넘보다ㅋㅋ' 라거나  '인권은 교문 앞에서 멈춘다' 라거나 '영두의 우연한 현실'이라거나 하는 내가 좀 팔렸으면 하는 책들을 광고하는 의미가 더 컸다. (그리고 솔직히 내 블로그에 한 달에 1000원도 안 되게 들어오는 것보다는, 내 블로그 광고를 통해 머피인이 1권이라도 더 팔려서 들어오는 인세가 더크지 않을까?-_-;)


뭐 실제로 영두의 우연한 현실 리뷰 쓴 게 당첨되어서 5만원이나 받아서 이팔청춘 꽃띠는 어떻게 청소년이 되었나를 3권 사서 세미나용으로 주변에 나눠주기도 했고; 재미를 안 봤다고 할 수는 없을 것 같다.



그러나 참세상 저 기사를 보고서-
TTB를 더 안 달기로 했다. (지금까지 달려있던 것들은 하나씩 다 내리기 너무 귀찮아서 눈에 띄는대로 내릴 거지만;)

인터넷 서점이라서 노동 착취 등이 당연히 덜할 거라고 생각한 건 너무 안이한 생각이었다. 알라딘도 당연히 책들을 쌓아놓고 정리하고 배송하고 할 때 노동력이 들 텐데... 눈에 보이는 서점 매장이 없다는 것만으로 -_-

아 그렇다고 뭐 알라딘이 특별히 악덕 기업이라는 것은 아니다. 이정도의 비정규직, 파견노동자 쓰는 건 사실 대부분의 기업들이 하는 수준 아닌가... (앙겔부처님의 글)

그렇다고 적극적인 불매운동을 할 것도 아니고, 그냥 TTB 광고를 통해 알라딘에서 책을 사도록 적극 알리던 걸 중단하겠다 정도?
자기만족이다 사실.
그리고 또 좌파/비주류/친인권 영세 출판사들(사람생각, 메이데이 등...)은 알라딘을 통해서라도 책을 많이 팔아야 한다는 이 딜레마도 남아 있긴 할 것이다.
알라딘 매출을 올려주는 - 가 더 큰가, 알라딘을 통해서 꼭 좀 먹고 살았으면 하는 출판사들과 작가들이 낸 책들이 1권이라도 더 팔리게 하는 게 더 클까?
이런 저울질을 해야 한다는 상황 자체가 싫지만 필요한 저울질일 수 있다.



뭐 알라딘에서 책 사는 것도 지금 있는 공짜로 마일리지 쌓인 5천원 정도만 쓰고 나면 더 이상 알라딘은 안 쓰게 되지 않을까... 싶긴 하지만. 혹시 공짜로 알라딘에서 책 살 기회가 생긴다면 주저하진 않겠지만, 내 돈을 알라딘에 주기는 싫어졌다.


내가 맘 편히 책을 살 수 있는 곳은 '그날이오면' 정도란 말인가 ㅋㅋㅋ
췟.
Posted by 공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헤에 그런게 있었지. 뭔가 그런 걸 확인할 때마다 무서워. 내가 무뎌지고 있는 게 팍팍 느껴져.
    그런데 그날이 오면은 어디?

    2009.11.19 23:13 [ ADDR : EDIT/ DEL : REPLY ]
    • 신림역에서 서울대 가는 길에 있는 서점인데...
      코믹스나 라노베를 파는 곳 같진 않아보여서 들어가본 적은 없음

      2009.11.21 01:10 신고 [ ADDR : EDIT/ DEL ]
    • 사회과학서점이에요.
      http://www.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176757.html

      2009.11.21 07:59 [ ADDR : EDIT/ DEL ]

지나가는꿈2009. 7. 15. 13:16


알라딘 TTB에 등록을 했다.
처음엔 어떻게 쓰는지 몰라서 상당히 애를 먹었는데
그냥 포스트를 할 때 소스로 붙여넣으면 되는 거였다.

난 또 블로그 전체 소스에 손을 대야 하는 줄 알고....




이걸로 몇 달이나 적립금을 모으면 책 한 권을 살 수 있을까? -_-;;

어쩌면 책 광고 효과를 더 노리고 있는지도...



Posted by 공현
TAG TTB, 알라딘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걸어가는꿈2009. 6. 13. 00:33



html 태그
<a href = "http://cafe.naver.com/mphrstory" target="_blank"> <img src =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166E24254A32742C36"></a>


감히 인권을 넘보는 '머리에 피도 안 마른' 어느 청소년들의 이야기가 책으로 출간된 것, 알고 계셨나요?
『머리에 피도 안 마른 것들 인권을 넘보다 ㅋㅋ』라는 발칙한 제목이었죠

하지만 청소년인권 이야기는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사실 끝날 수 없죠 @_@
청소년인권의 문제는 우리 모두의 문제이고 지금도 현재 진행 중인 문제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머리에 피도 안 마른 것들 인권을 넘보다 ㅋㅋ』 출간에 만족하지 않고,
청소년인권행동 아수나로에서는 이런 좋은 책에 더 좋은 이야기들을 덧붙여야 한다고 생각해서 서평대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ㅎㅎ

바로 여러분이, 직접 청소년들의 인권에 대한 이야기를 써주세요!  라는 이야기입니다.

『머리에 피도 안 마른 것들 인권을 넘보다ㅋㅋ』를 읽고 서평을 써서 서평대회 카페에 올려주세요.  ^^
책을 읽고 나서 책 내용과 관련해서 자기가 생각하는 청소년인권에 대한 이야기라면 다!!!!!! 좋습니다.

(꼭 책을 칭찬하는 내용이 아니어도 좋고, 욕하는 내용이어도 상관 없습니다. 책 자체에 대해 이러쿵저러쿵 말이 많지 않아도, 청소년인권에 대한 이야기를 책을 읽고 나서 글로 써주시기만 하면 됩니다 ^^)


여러분이 쓰신 개성있는 청소년인권 이야기들을 기다리겠습니다.


(되도록이면 청소년 분들의 참가를 권장하지만, 청소년이 아닌 분들의 참가도 막지는 않습니다.)


7월말까지 접수 받습니다!!

분량은 200자 원고지로 대충 10장 이상. A4로는 대략 1페이지 정도.





많이 퍼날라 주세요 ^^

서평대회 홍보 디자인
html 태그
<a href = "http://cafe.naver.com/mphrstory" target="_blank"><img src =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156E24254A32742C35"></a>


머리에 피도 안 마른 것들 인권을 넘보다 인터넷서점에서 사러 가기 (알라딘)



Posted by 공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블로그에 소개문을 올리고, <바이러스>에도 소개 기사를 올릴 예정입니다. (너무 늦게 보았어요 OTL)

    아, 그리고 배너도 만들었네요. 잘 썻으면 좋겠습니다.

    2009.06.15 18:33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 스카이젯님이 직접 서평대회 참가하시죠!
      배너와 홍보 등에 감사합니다

      2009.06.16 11:25 신고 [ ADDR : EDIT/ DEL ]